본문영역

“한결같은 너그러움”

더 보러가기 구름이 흐르면 흘러가는 대로
장맛비가 내리면 내리는 대로
하늘은 모든 걸 품에 끌어안지요.
한결같이 편안하고 너그러운 그 품처럼
하늘색은 아픈 머리를 말끔히 해주고
탁 트인 세상을 보여줄 거예요.

서비스 영역